인기키워드
#203 #코로나 #노인 #브리핑 #kbs

아산시, 아산(현충사)IC 진입도로 개통식… 13시부터 차량 운행

도로시설과 041-530-6507 2023.03.29 최종수정 532

- 일부 정체 구간 교통량 분산… 교통체증 해소 기대

- 박경귀 시장 “아산의 새로운 관문… 동서남북 균형발전 기대”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24일 원도심과 국도대체우회도로(국도 39호) 구간을 잇는 아산(현충사)IC 진입도로(도시계획도로 대로 2-17호선) 개통식을 열고 이날 오후 1시부터 차량 운행을 시작했다.


이날 개통식에는 박경귀 아산시장을 비롯해 이명수 국회의원, 김희영 아산시의회 의장, 시·도의원, 신동 주민대표 및 한국도로공사 아산천안사업단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했으며, 아산IC 진입도로 개통 경과보고, 테이프 커팅식 순으로 진행됐다.


2018년부터 추진된 아산(현충사)IC 진입도로(도시계획도로 대로2-17호선)는 아산시 모종로를 통해 국도39호선을 연결하는 도로다. 총사업비 329억 원이 투입됐으며, 연장 800m, 폭 25m(왕복 4차로) 도로로 올해말 개통될 아산~천안 고속도로의 연계 교통망이다.


박경귀 시장은 “아산시의 새로운 관문인 아산IC 진입도로가 동서남북 도시의 균형 성장은 물론 원도심 교통체증 해소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성장하는 도시발전을 위해 교통망 확충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아산시 진출입 시 온천대로 및 충무교의 교통량 과부하로 통행에 불편을 겪었지만 아산(현충사)IC 진입도로 개통으로 국도39호를 통해 바로 진출입할 수 있어 교통량을 분산시켜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