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브리핑 #코로나 #이재민 #노인 #특별재난지역

㈜LG화학 대산공장 노사, 아산시 집중호우 피해주민 위해 생활용품세트 후원

기사입력 2020.09.16 09:31:53 최종수정 15
<p><br></p><p><br></p>



㈜LG화학 대산공장 노사 관계자와 오세현 아산시장이 후원물품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G화학 대산공장(주재임원 김동온)과 LG화학 대산 노동조합(위원장 송호섭)이 지난 11일 아산시(시장 오세현)를 방문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을 위한 3,200만원 상당 생활용품 800세트를 전달했다. 


이번 물품은 집중호우로 인한 주택 침수피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읍면동 취약계층에 배부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LG화학 대산공장 조웅래 HR담당은 “집중호우 및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어려움이 많은 시기에 이번 구호물품이 수해피해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세현 시장은 “따뜻한 온정을 베풀어주신 ㈜LG화학 대산공장 노사에 감사드린다”며 “사회적으로 어려움이 많은 시기 수해피해 주민들이 평온한 일상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G화학 대산공장 노사는 지속적인 물품후원 및 봉사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사회복지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