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203 #브리핑 #코로나 #임용 #노인

오세현 시장, ‘2021년 추진 사업 마무리’와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2022년도 사업계획 구상’ 당부

기사입력 2021.09.29 08:43:45 최종수정 464

– 코로나19 대응 및 10월 확대간부회의 개최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29일 오세현 아산시장을 비롯한 부서장급 이상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응 및 10월 확대간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19 발생현황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상황 ▲코로나19 비상경제 및 생활방역 대책 ▲10월 월간업무계획 등을 논의했다.


오세현 시장은 ▲탕정 외국인 투자지역 신규 지정 ▲곡교·석정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공모 선정 ▲여성커뮤니티센터 기공식 ▲청년아지트 나와유 배방점 개소 ▲배방 어울림 문화센터 개관식 ▲인주 리도209호(해암~관암) 농어촌도로 확포장공사 준공 및 개통 ▲아산페이 판매 1000억원 달성 ▲2021년 지역 공공디자인 컨설팅 지원 공모선정 ▲수출전문 스마트팜 온실신축 공모 선정 ▲배방상점가 전통시장 첫걸음 조성사업 공모 선정 ▲2021년 전국 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상 수상 ▲상수도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우수기관 선정 ▲송악면, 제8회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수상 등 9월 한 달 코로나19 대규모 집단감염으로 방역에 어려움이 있었던 상황에도 풍성한 시정 성과에 격려와 감사를 전했다. 


오 시장은 “10월에는 연초 계획된 사업과 그동안 지속해 온 수해복구사업,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등에 대해 점검하고 마무리하면서 내년도 사업을 구상해야 할 시기”라며


“‘더 큰 아산, 행복한 시민’을 목표로 출발한 민선 7기에 추진한 대규모 도시개발 등 도시 기반 시설을 확대를 바탕으로 이제는 건강, 여가, 문화예술, 복지, 환경 등 시민의 행복한 삶을 위한 정책 발굴과 추진에 집중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도시개발 등 사업 추진 시 지역별 상황과 특성을 고려한 기준을 적용해 균형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10월 초 지급 예정인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전 시민 지급을 위한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 신속하게 지급해 줄 것과 2021년 실적 시군 평가 대응에 전 부서가 마지막까지 집중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고 ”일교차가 커지는 시기 건강관리에 유의하며 남은 4분기에도 최선을 다하자“며 회의를 마무리했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