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203 #브리핑 #코로나 #임용 #노인

아산시, 코로나19 대응 및 7월 확대간부회의 개최

기사입력 2021.06.30 08:13:49 최종수정 511

   - 오세현 시장,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 예방 노력 지속” 

   - 국소장 중심 현장행정 추진 강조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28일 오세현 아산시장을 비롯한 부서장급 이상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응 및 7월 확대간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상황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상황 ▲코로나19 비상경제 및 생활방역 대책 ▲7월 월간업무계획 등을 주로 논의했다.


회의를 주재한 오세현 아산시장은 “「더 큰 아산, 행복한 시민」을 만들기 위한 50만 자족도시 조성을 비전으로 출범한 민선7기가 3주년을 맞이하여 이제는 50만 자족도시가 장기 비전이 아닌 구체적 목표가 되어 10년내 맞이할 수 있는 미래가 되었다.“라며 ”민선7기 3년간 전 직원이 애써주신 덕분에 철도, 고속도로, 지간선 도로망 등 교통망 확충, 역대 최다 기업유치, 산업단지 조성, 도시개발 사업, 생활SOC사업 추진 등 50만 자족도시의 기반이 될 양적성장과 함께, K-방역의 모범이 되는 우한교민 수용, 수해복구사업 항구복구 사업비 1천억원 확보, 매니페스토 공약평가 등 각종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라고 감사를 표했다. 


이날 회의에서 오 시장은 “하반기 인사를 단행하였는데, 앞으로도 지역을 사랑하고 열과 성을 다해 성과를 내는 직원을 우대할 방침”이라며 “국소장을 중심으로 시민들의 요구사항과 관심사항에 대해서 적극 대응하고, 현장 중심 행정을 펼쳐주기를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우리지역의 백신접종률 향상을 위해 접종 대상자 확대, 접종 동의율 향상, 접종완료자 인센티브 제공, 접종완료자 항체생성률 검사 결과 등을 적극 홍보해 줄 것을 당부했다.


코로나19 방역 관련해서도 “7월 1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체계가 개편되어 방역지침이 완화되는 부분이 있는데, 각 부서별 소관 시설에 변경되는 지침을 적극 안내하고, 시민들께서는 마스크 착용 등 기본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지켜줄 것을 당부드린다.”면서 회의를 마무리했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