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브리핑 #코로나 #이재민 #노인 #특별재난지역

아산시, 오는 10월부터 공공중심의 아동학대예방 업무체계 구축

기사입력 2020.07.20 15:43:44 최종수정 152

  - 아동학대 조사 공공화사업 시행 -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공공중심의 아동학대 조사 업무체계를 구축하여 오는 10월부터 강화된 아동보호정책을 수행할 방침이다.

이번 방침은 지난 2019년 5월 아동학대 조사업무를 민간 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지자체로 이관하여 아동보호의 공공성 및 국가책임을 강화하고자한 정부의 아동보호체계 개편에 따른 것이다.


시는 10월까지 여성가족과에 아동학대조사 전담인력을 배치하고 교육훈련을 거쳐 업무체계구축을 완료한 후 강화된 아동보호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또한 충청남도중부아동보호전문기관(관장 김길수)과 협력하여 아동과 부모, 일반인 및 신고의무자를 위한 아동학대 인식개선 교육 및 아동학대예방 캠페인도 7월부터 실시한다.


고분자 여성가족과장은 “아동학대에 대한 우리사회의 경각심이 아직 부족하다고 본다. 아동권리헌장에 따라 아동은 생명을 존중받고 보살핌을 받을 권리가 있는 존재다. 이번 아동학대예방 업무체계 구축을 계기로 아동의 권리와 안전을 최우선으로 공공의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 만18세미만 아동은 61,340명(2020. 6월말 기준)으로 전체 인구대비 18.4%이며 충청남도에서 두 번째로 많은 아동이 거주하고 있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