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203 #브리핑 #코로나 #kbs #임용

아산시, 벼 직파 메카로 발돋움!!! 노동력, 생산비 두 마리 토끼 잡는다

농업기술과 041-537-3822 기사입력 2022.05.24 07:51:14 최종수정 267

- 유형별(담수, 무논, 건답) 직파단지 200ha 조성, 전년 150ha比 33% 확대 





아산시농업기술센터(소장 김정규)는 24일 아산시 권곡동일원 들녘에서 2022년 직파시범사업 참여농가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형별 벼 직파재배 현장연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현장연시회에서는 드론을 활용한 담수산파기술, 이앙기용 무논직파기를 활용한 무논점파기술, 트랙터용 건답파종기를 활용한 건답점파기술 등을 선보였다. 


또한, 직파 입모율 향상과 잡초피해 경감을 위한 종자코팅기술, 논 레이저 정밀균평기술, 왕우렁이 제초기술, 자동물관리시스템 등에 대한 화판전시 및 기술설명 등도 이루어졌으며, 다양한 직파방법이 있으나, 보편적으로 관행 이앙재배에 비해 직파재배의 노동력은 약 25% 내외로 절감되며, 생산비는 약 5~10% 내외 절감된다.


2022 농업전망(한국농촌경제연구원) 및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2031년까지 농가인구는 30만명 감소(2021년 227만 명 → 2031년 197만 명), 65세 이상 고령 농가인구 비율은 7.5% 증가(2021년 43.1% → 2031년 50.6%)가 예상되며, 농업소득은 1.5% 감소, 농업경영비는 1.5% 증가가 예상된다. 


따라서 벼농사에 있어서 육묘, 이앙 등 악성 농작업의 생력화를 통해 농업경영비 절감 및 인력난 완화가 필요한 시점이다.


아산시는 농촌 노동력의 양적감소와 질적 저하에 대응하기 위해 2015년 부터 중소규모 농가는 드론담수직파, 쌀전업농 등 대규모 직파단지는 건답직파와 무논직파를 중심으로 유형별(드론담수, 무논, 건답) 벼 직파재배기술을 지속적으로 보급해오고 있으며, 아산시 직파재배단지 조성규모는 2015년 23ha를 시작으로 2022년 현재 200ha에 이른다. 


김정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벼 직파기술의 신속한 확산을 위해 유형별(담수, 무논, 건답) 직파기술, 레이저 정밀균평기술, 종자코팅기술, 자동물관리시스템, 왕우렁이제초기술 등 다양한 직파관련 신기술을 중점 발굴·보급하여 2026년 까지 아산시 전체 벼 재배면적 8735ha의 약 10%인 880ha까지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벼 직파재배기술 관련 문의사항은 아산시농업기술센터 농업기술과 식량작물팀(☎041-537-3822)에서 상담 받을 수 있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