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203 #브리핑 #코로나 #임용 #노인

아산시, 탕정2지구 도시개발사업 본격 추진

기사입력 2021.02.05 14:38:08 최종수정 403

- 노종관 도시개발국장 비대면 시정 브리핑

- 개발계획 및 실시설계 마스터플랜 공모 추진





노종관 도시개발국장 시정브리핑 







아산탕정2 도시개발 사업의 개발계획 수립 및 실시설계를 위한 공모가 진행되어 4월에 용역사가 선정되면 사업이 본궤도에 진입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산신도시가 1992년 개발촉진지구 지정 고시 후 10년동안 사업추진이 지연되다가 이명박정부 시절 LH의 사업조정에 따라 2011년 많은 면적이 축소조정 2,982만㎡(902만평)→882만㎡(266만평)되면서 지역주민들이 많은 피해가 있었으며, 해제된 지역을 중심으로 난개발까지 진행되어 도시 경쟁력 확보에 어려움을 초래하여 왔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역 국회의원과 아산시가 중앙정부에 건의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여 국토교통부와 LH를 설득, 


당시 취소되거나 축소된 지역 중 수도권 이외에 아산시만 유일하게 108만평의 신도시급으로 다시 추진하기로 결정돼 2019년 5월 도시개발구역 지정안이 제출된 후 1년 여만에('20.8.26) 지구지정을 조기에 받는 성과를 거두었다.


아산시는 신도시가 시정목표인 인구 50만의 명품자족도시로 조성되도록 19년 9월부터 13개실과의 HOT PLACE 팀을 구성 신도시 계획에 반영하여야 할 산동사거리 입체화 등 도로 8개 노선 외 27건의 아산시 요구사항을 2020년 10월 공문으로 이미 LH에 요구하였고,


LH에서도 차별화된 지구 컨셉 및 특화방안을 수립하기 위하여 UCP제도를 도입하여 “다이나믹 융·복합 친수도시” 탕정으로 도시컨셉을 정하고 수변공간 활용 및 지구특화계획을 수립한 바 있으며, 

※UCP(urban concept planner) 전문용역사+교수6명+시청. 7차회의

 

또한 지역국회의원과 함께 국토교통부장관의 현장 방문 시 탕정2지구의 적극 지원 의지(19. 1. 7)와  LH사장의 현장방문시 업무협약('19. 12. 11)을 통해 민·관·공 협의체를 구성하여 지역주민들의 민원사항 해결과 사업의 효율적인 추진하기로 이미 협의한 바 있다.


또한 LH의 공모지침서 평가항목에 주변지역 관리방안, 중심성 확보, 민원해소방안, 수변공간계획, 대중교통 중심 현안 해소방안을 배점에 추가하고, 


개발계획 공모에 참여한 용역사를 대상으로 그동안 요구하였던 현안 및 주민 요구사항에 대하여 설명하고, 주변지역 관리방안 등을 개발계획에 반영하여 줄 것을 강력하게 요구했다.


시는 탕정2지구가 우리시 동부권의 중심축으로 발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여 명품신도시로 조성되도록 노력하겠으며, 주민들의 민원과 주변지역의 개발이 병행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