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203 #노인 #코로나 #브리핑 #kbs

박경귀 아산시장 “숭고한 희생의 가치 지키는 의무 다할 것”

사회복지과 041-540-2716 2024.06.07 최종수정 311

-아산시,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보훈단체 등 500여 명 참석 





박경귀 아산시장은 6일 남산안보공원 충렬탑에서 열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아산시장으로서 국가유공자들의 숭고한 희생의 가치를 지켜나가기 위해 의무와 책임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당신이 지킨 대한민국, 이제 당신을 지키겠습니다’라는 주제로 거행된 이날 추념식은 박경귀 시장을 비롯해 보훈단체장과 유가족, 유관 기관·단체장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묵념, 헌화와 분향, 추념사, 추도사, 헌시 낭송, 현충의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올해는 6.25참전유공자의 후손인 유동주 군과 강예나 양이 추모 헌시를 낭송해 순국선열과 호국 영령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하는 마음을 되새겼다.


박경귀 시장은 추념사에서 “보훈 정신을 되살리고 공동의 가치를 향해 나아가기 위해, 민선 8기에서 전국 최초로 보훈시정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순차적으로 이행하고 있다”며 “참전유공자 수당과 복지수당을 인상하고 각종 행사에서 보훈가족에게 최우선 의전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또 “국가유공자에 대한 처우개선의 일환으로 국가유공자 묘역 조성과 남산안보공원 이전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호국보훈 청소년 영화제 확대 추진 등 미래세대와 보훈 정신을 나누는 일도 소홀히 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올해 처음으로 제9회 서해수호의 날을 맞아 제2연평해전과 천안함 피격, 연평도 포격전으로 별이 된 젊은 용사 55인의 넋을 위로했고 정례화할 예정”이라며 “소중하게 일궈온 자유와 평화, 풍요와 번영이 사라지지 않도록 아산시의 내일을 보훈 가족과 함께 고민하고 설계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아산시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관내 주요 거리 23개소에 호국보훈의 달 현수막을 게시해 보훈 문화 확산을 독려하고 있다.


이와 함께 6·25전쟁 제74주년 기념식을 비롯해 호국보훈을 주제로 ▲아산시립합창단 정기공연 ▲전쟁사진 전시회▲ 시민참여 이벤트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