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203 #노인 #코로나 #브리핑 #kbs

아산시, ‘청년 농업인(후계농) 영농 정착 지원사업’ 추가 선발 신청접수

농촌자원과 041-537-3803 2024.04.12 최종수정 253






아산시(시장 박경귀)는 젊고 유능한 인재의 농업 분야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2024년 청년 농업인(후계농) 영농 정착 지원사업’ 추가 선발 신청접수를 4월 30일까지 시행한다.


‘청년 농업인(후계농) 영농 정착 지원사업’은 영농 초기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월 90~110만 원의 영농 정착 지원금을 최장 3년간 차등 지급하는 사업이다.


사업 대상은 만 18세 이상부터 만 40세 미만의 독립 영농경력 3년 이하인 농업인이며, 신청은 농림사업정보시스템(AGRIX)에 접속해 신청서, 사업계획서 등을 접수해야 하며, 자세한 사항은 아산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


청년 농업인 영농 정착 지원금은 농협 ‘청년농업희망카드’를 발급해 바우처(지원금) 방식으로 매월 지급하고 농가 경영과 일반 가계 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창업 및 경영개선 융자금 최대 5억을 금리 1.5%, 5년 거치 20년 상환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김기석 농촌자원과장은 “지속적인 청년 농업인 지원사업 추진으로 젊은 인구 유입 촉진과 농촌 활력 증진을 기대한다”며, “청년 농업인 관련 사업에 대해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