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키워드
#203 #브리핑 #코로나 #kbs #노인

아산시, AI·IOT 기반 비대면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2.07.18 05:47:53 최종수정 1,213

- 충남 최초 시범사업 선정, IOT를 통한 건강 모니터링 서비스 앞장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충남도 최초로 보건복지부 주관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사업’에 선정돼 스마트폰 앱 ‘오늘건강’을 활용한 비대면 건강관리 시범사업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사업’은 기존 방문 건강관리사업에 ICT 기술을 접목해 건강증진 서비스 접근성이 떨어지는 어르신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사업대상자는 스마트폰을 소지한 허약·만성질환 관리 및 건강관리 행태개선이 필요한 65세 이상 어르신이며, 아이폰과 2G폰 사용자와 노인 장기 요양등급 판정자(1~5등급), 모바일 헬스케어 대상자, 국민건강보험공단 만성질환관리 자가 측정기기 지원 대상자는 제외된다.


아산시보건소는 이번 시범사업 대상자로 300명을 선정해 블루투스 손목밴드형 활동량계와 체중계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사전 건강 스크리닝을 통해 건강위험요인에 따라 혈압계, 혈당계도 선별 제공한다.


사업은 대면 사전 건강 스크리닝을 시작으로 5개월간 비대면 건강관리 서비스와 개인별 미션 실천이 진행되며, 대면 사후 건강 스크리닝으로 마무리된다.


비대면 건강관리 서비스가 진행되는 5개월 동안 대상자에게 제공된 기기와 스마트폰 앱을 통해 연동된 자료에 대한 방문간호사, 영양사, 운동처방사, 물리치료사 등 보건소 전문인력의 주기적인 모니터링이 진행되며, 모니터링을 바탕으로 개인별 맞춤 건강컨설팅과 교육자료 제공도 병행해 한층 섬세한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개인별 건강 미션 수행 목표 달성 시에는 소정의 인센티브도 제공하며, 사업이 종료되면 모든 기기는 회수하게 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이번에 새롭게 도입되는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사업을 통해 어르신들의 자가 건강관리 능력과 삶의 질이 향상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업 신청 및 자세한 내용은 아산시보건소 건강지원팀(041-537-3417, 3427)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 목록으로
위로가기